충주교차로인터넷신문 Anews.zonecj.com

  • [충주] 코로나19 피해자 지방세 세제지원
    - 피해 납세자에게 기한연장, 징수유예, 세무조사 유예 등 적극 지원 -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박일호기자
  • 20.02.17 16:43:59
  • 추천 : 0
추천


충주시는 코로나19로 인해 피해가 지속될 경우를 대비해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를 위한 지방세 지원을 적극 실시하겠다고 17일 밝혔다.


주요 지원내용은 기한연장, 징수유예, 세무조사 유예 등이며 지원 대상은 코로나19 확진자 및 격리자, 확진자 방문에 따른 휴업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업체 등이다.


시는 피해 납세자에게 취득세, 지방소득세, 종업원분 주민세 등 신고납부 세목의 신고·납부 기한을 6개월(1회 연장, 최대 1년) 범위 내에서 납세 담보 없이 연장하기로 했다.


이미 고지한 지방세 및 앞으로 과세될 지방세에 대해서도 납부가 어려운 경우 6개월(1회 연장, 최대 1년) 범위에서 징수유예 등이 가능하다.


아울러, 부과제척기간 만료 임박 등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확진자, 격리자 및 피해 업체 등에 대해 세무조사를 유예하는 등 적극적인 지방세 지원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특히, 확진자 및 격리자와 같이 스스로 신고·납부 기한 연장 및 징수유예 등 신청이 어려울 경우에는 직권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위한 행·재정적 지원과 동시에 피해 주민에게 실질적인 지방세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