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은톡톡>핫이슈
  • [이슈] 검열 때문에 '기생충' 中 개봉 불가?…영화팬들 "韓의 자유 부러워"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관리자
  • 20.02.17 08:49:23
  • 조회: 92

 

 

중국 영화 팬들은 미 아카데미 영화상(오스카상)에서 작품상과 감독상 등 4개 부문을 수상한 '기생충'의 개봉을 고대하고 있지만 진짜로 중국에서 이 영화를 볼 수 있을 것인지, 그렇다면 그 시기는 언제가 될 것인지 전혀 알지 못하고 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14일 보도했다.
일부에서는 사회적 불평등과 극심한 빈곤에 대한 강렬한 비판과 사랑 이야기로 '기생충'이 중국에서 개봉하기 어려울 것으로 비관하고 있다.
한국 영화들은 과거에도 여러 차례 중국의 검열 때문에 중국 내 개봉이 좌절됐었다. 중국은 성관계나 폭력, 민감한 정치 문제 및 마약이나 도박 등 사회질서를 해칠 수 있다고 생각되는 문제들을 다룬 영화들의 개봉을 승인하지 않고 있다. 2016년 말레이시아와 홍콩, 대만, 싱가포르 등에서 한국 영화 최고 흥행 기록을 세우며 전 세계에서 9800만 달러(약 1160억원)의 흥행수입을 거둔 영화 '부산행'도 중국에서는 개봉하지 못했다.
큰 성공을 거둔 '신과 함께 : 죄와 벌'(2017)과 '신과 함께 : 인과 연'(2018) 역시 미신을 조장한다는 이유로 중국에서는 상영이 금지됐다. 1980년 광주 민주화운동 실화를 다룬 '택시운전사'(2017)나 고 노무현 대통령의 삶을 다룬 '변호인'(2013) 역시 중국 당국의 검열로 인해 중국 개봉에 실패했다.
중국 영화매체 엠타임(Mtime)은 '기생충'이 오스카상을 수상한 하루 뒤 중국 내 '기생충' 개봉에 대해 어떤 정보도 없다고 전했다. 대규모 영화 배급업체 아이치이(iQiyi)는 기생충을 언제 중국 관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을지 알 수 없다고 밝혔다. 게다가 중국은 지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극장들이 폐쇄된 상태이다.
'기생충'이 외국어 영화로는 처음으로 작품상을 수상한 것에 대해 중국 영화 팬들은 존경심과 동시에 질시의 눈길을 보내고 있다.  1980년대만 해도 한국과 중국 영화가 동시에 중흥을 맞았었지만 한국은 검열제도와 외국 영화에 대한 스크린 쿼터제를 폐지한 반면 중국은 검열과 스크린 쿼터제를 유지하면서 양국 영화산업에 큰 격차가 벌어졌다고 이들은 지적한다.
특히 한국의 자유로운 사회적·정치적 분위기가 한국 영화의 융성을 이끌며 '기생충'의 첫 외국어 영화 오스카 작품상을 가능하게 만들었다고 부러워하고 있다.
'기생충'을 보고 싶어 하는 중국 영화 팬들은 현재로서는 해적판 비디오에 의존하거나 당국의 방화벽을 피해 해외 스트리밍 사이트을 이용할 수밖에 없는 실정이다.


<뉴시스 기사·사진 제공>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답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주간BEST
"박사방, 우연히 봤다" 주장 있는데…경찰 "단언컨대 거짓"19회
위암환자 남성이 여성보다 2배 많아…"흡연·음주 등 영향"19회
정부 "4월5일까지는 학원 보내지 않는 게 바람직"15회
"카드는 제가 직접 꽂을게요"...일상이 된 언택트15회
'번쩍' 화물차에 왕눈이 스티커…94% "사고 예방 도움"14회
정부 "2m 이상 거리두고 산책 가능…다수 모이는 야외축제 주의"14회
도쿄올림픽 1년 연기, 팔린 티켓·성화 봉송은 어떻게?13회
[알아봅시다]면역력 떨어지면 스멀스멀…'잠복결핵'13회
'n번방' 회원들 강력처벌 목소리 높지만…현실은 벌금형13회
"日조직위, 도쿄올림픽 티켓 내년에 사용가능 방침…환불도 OK"11회
정부 "30일부터 37.5도 넘으면 한국행 비행기 못탄다"0건
코로나19로 일손 바빠진 바이오·의약업계 인재 수혈중0건
개미들, 삼성전자이어 현대차까지 우량주 사들인다0건
"휴대폰으로 정부지원 대출" 사칭 문자 주의보0건
정부 "4월5일까지는 학원 보내지 않는 게 바람직"0건
코로나19 비상인데 일본뇌염 주의보0건
'번쩍' 화물차에 왕눈이 스티커…94% "사고 예방 도움"0건
"日조직위, 도쿄올림픽 티켓 내년에 사용가능 방침…환불도 OK"0건
정부, 하위 20% 대상 3개월 간 건보료 50% 지원…TK 거주자 50%까지 대상0건
코레일, 주말 KTX 28~30편 감축…"코로나 확산 방지"0건
정부 "30일부터 37.5도 넘으면 한국행 비행기 못탄다"0점
코로나19로 일손 바빠진 바이오·의약업계 인재 수혈중0점
개미들, 삼성전자이어 현대차까지 우량주 사들인다0점
"휴대폰으로 정부지원 대출" 사칭 문자 주의보0점
정부 "4월5일까지는 학원 보내지 않는 게 바람직"0점
코로나19 비상인데 일본뇌염 주의보0점
'번쩍' 화물차에 왕눈이 스티커…94% "사고 예방 도움"0점
"日조직위, 도쿄올림픽 티켓 내년에 사용가능 방침…환불도 OK"0점
정부, 하위 20% 대상 3개월 간 건보료 50% 지원…TK 거주자 50%까지 대상0점
코레일, 주말 KTX 28~30편 감축…"코로나 확산 방지"0점

월간 BEST
대구서 확진자가 마스크 사러 나와…67회
임대료 깎고 금융지원 확대…돌봄휴가 육아부부엔 최대 50만원 지급65회
은행 '주담대 금리' 상승 2.51%…보금자리론 취급 축소 영향61회
서울 중산층, 아파트 사는데 11.4년…소득 다 모아야 가능60회
코레일, 의료봉사자 열차 무료지원 전국 확대59회
이두희, 고대생들과 '마스크 알리미' 개발58회
근로장려금 반기 신청 시작…최대 105만원 받아가세요58회
패싱' 당했던 편의점 공적 공급 채널 추가 될듯...물량 확보가 관건58회
손흥민, 75m 원더골로 런던 연고팀 '올해의 골' 수상57회
구직자 64.9% "비정규직으로 시작해도 괜찮다"57회
정부 "30일부터 37.5도 넘으면 한국행 비행기 못탄다"0건
코로나19로 일손 바빠진 바이오·의약업계 인재 수혈중0건
개미들, 삼성전자이어 현대차까지 우량주 사들인다0건
"휴대폰으로 정부지원 대출" 사칭 문자 주의보0건
정부 "4월5일까지는 학원 보내지 않는 게 바람직"0건
코로나19 비상인데 일본뇌염 주의보0건
'번쩍' 화물차에 왕눈이 스티커…94% "사고 예방 도움"0건
"日조직위, 도쿄올림픽 티켓 내년에 사용가능 방침…환불도 OK"0건
정부, 하위 20% 대상 3개월 간 건보료 50% 지원…TK 거주자 50%까지 대상0건
코레일, 주말 KTX 28~30편 감축…"코로나 확산 방지"0건
정부 "30일부터 37.5도 넘으면 한국행 비행기 못탄다"0점
코로나19로 일손 바빠진 바이오·의약업계 인재 수혈중0점
개미들, 삼성전자이어 현대차까지 우량주 사들인다0점
"휴대폰으로 정부지원 대출" 사칭 문자 주의보0점
정부 "4월5일까지는 학원 보내지 않는 게 바람직"0점
코로나19 비상인데 일본뇌염 주의보0점
'번쩍' 화물차에 왕눈이 스티커…94% "사고 예방 도움"0점
"日조직위, 도쿄올림픽 티켓 내년에 사용가능 방침…환불도 OK"0점
정부, 하위 20% 대상 3개월 간 건보료 50% 지원…TK 거주자 50%까지 대상0점
코레일, 주말 KTX 28~30편 감축…"코로나 확산 방지"0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