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은톡톡>핫이슈
  • [이슈] 구직자 90% "불합격 사실 알려줘야"…기업 60% "부담 느껴"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관리자
  • 19.12.11 08:43:25
  • 조회: 54

 

구직자 90%는 '기업은 불합격자에게도 불합격 사실을 통보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반면, 기업 인사담당자 60%는 이에 대해 부담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사람인이 기업 498개사를 대상으로 '불합격 사실 통보'를 주제로 조사한 결과, 61.2%는 불합격자에게 이를 통보하는 것에 부담을 느낀다고 응답했다.
부담을 느끼는 이유로는 '사유를 공개할 수 없어서'(44.6%,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이어 '지원자의 반감을 일으킬 수 있어서'(43.9%), '처리할 다른 업무가 많아서'(23%), '통보 실수로 인한 문제가 생길까봐'(14.4%), '응시 인원이 너무 많아서'(12.8%) 등의 이유도 있었다.
실제 불합격자에게 탈락 사실을 통보하는 기업은 절반 가량(54.6%)에 불과했다.
기업 유형별로 살펴보면 중소기업의 49.8%가 불합격 사실을 통보하지 않았고, 중견기업(27%), 대기업(17.4%) 순이었다.
또, 응답 기업의 35%는 불합격 사실을 알려주지 않아 지원자에게 합격 여부에 대한 문의를 받은 경험이 있었다.
반면, 불합격 통보를 하는 기업(272개사)은 불합격을 지원자에게 알리는 이유로 '지원자에 대한 배려의 차원에서'(68.4%, 복수응답)를 가장 많이 선택했다.
이 밖에 '기본적인 채용 매너여서'(58.5%), '미통보 시 개별 문의가 많이 와서'(11%), '기업 이미지를 좋게 하기 위해서'(8.1%), '잠재적인 고객이어서'(7.7%)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
이들이 불합격 통보를 하는 전형은 '면접전형'(48.2%, 복수응답), '최종결과'(32%), "서류전형'(12.9%), '인적성전형'(1.8%) 순이었고, '모든 전형에서 통보한다'는 기업은 23.5%였다.
통보 방식으로는 '문자 메시지'(73.2%, 복수응답)가 압도적으로 많았고 '이메일'(27.9%), '전화'(22.4%), '홈페이지 조회'(4.4%) 등으로도 통보했다. 다만 불합격 통보를 하더라도 불합격 사유를 구체적으로 설명하는 기업은 17.3%에 그쳤다.
  

         
<뉴시스 기사·사진 제공>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답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주간BEST
지난 1년간 '숨은보험금' 2조8267억원 주인 찾아40회
홈택스 모바일 '손택스' 개편, 스마트폰으로 예상 세액 확인36회
도로공사, 고속도로 쓰레기 무단투기 단속 강화34회
박항서의 베트남, 김학범호 만날 수 있을까32회
설 승차권 암표 판매 기승…적발시 최고 1천만원 과태료30회
엑소 첸 결혼·혼전임신 소식에 일본·중국도 들썩28회
이달부터 은행권 '금융거래종합보고서' 조회 가능25회
뉴욕타임스 "봉준호 감독, 오스카의 역사를 쓰고 있다"25회
한국여자배구, 태국 완파…3회 연속 올림픽 진출25회
군복무 끝낸 노승열 "다들 반갑게 맞아줘"…16일 PGA 복귀24회
"설 차례상 차림비 전통시장 23만원…대형마트선 32만원"0건
손발 차가워지는 수족냉증, "저림·경련 땐 진단 필요"0건
성인 10명 중 6명 "설명절 스트레스"...0건
주택연금 월지급금, 내달 신규신청자부터 평균 1.5%↑0건
이달부터 은행권 '금융거래종합보고서' 조회 가능0건
미샤 수분크림, 가격 대비 보습력 우수0건
청주시, 국제댄스스포츠대회·세계3쿠션당구월드컵 개최0건
양육비 미지급 부모 신상공개…'배드파더스' 관계자 무죄0건
살 빼면 건강보험 할인?…정부 건강 인센티브제 도입한다0건
뉴욕타임스 "봉준호 감독, 오스카의 역사를 쓰고 있다"0건
"설 차례상 차림비 전통시장 23만원…대형마트선 32만원"0점
손발 차가워지는 수족냉증, "저림·경련 땐 진단 필요"0점
성인 10명 중 6명 "설명절 스트레스"...0점
주택연금 월지급금, 내달 신규신청자부터 평균 1.5%↑0점
이달부터 은행권 '금융거래종합보고서' 조회 가능0점
미샤 수분크림, 가격 대비 보습력 우수0점
청주시, 국제댄스스포츠대회·세계3쿠션당구월드컵 개최0점
양육비 미지급 부모 신상공개…'배드파더스' 관계자 무죄0점
살 빼면 건강보험 할인?…정부 건강 인센티브제 도입한다0점
뉴욕타임스 "봉준호 감독, 오스카의 역사를 쓰고 있다"0점

월간 BEST
유통가, 2020년 '흰 쥐' 마케팅 시동…케이크에 골드바까지150회
2009년생 여성 청소년, 생리대 정부지원 받으세요141회
자동차 교환·환불 중재 인터넷으로 가능해진다138회
FIFA '올해 가장 놀라운 팀' 정정용호·박항서 베트남팀 선정127회
전국 348개 의원서 '왕진'…환자부담 3만4500원127회
청년 병사 스마트폰으로 취업·창업 정보 보내준다118회
[새해 달라지는 것]수입김치 유통 단계별 꼼꼼 조사...계란 냉장차도 지원115회
"'절대적인 수호신' 오승환, 한신 2010년대 빛낸 외인" 113회
코레일, 설 승차권 7~8일 예매하세요…SR은 9~10일108회
'왕따 닭강정 주문' 가해자는 '불법 대출 사기단'108회
"설 차례상 차림비 전통시장 23만원…대형마트선 32만원"0건
손발 차가워지는 수족냉증, "저림·경련 땐 진단 필요"0건
성인 10명 중 6명 "설명절 스트레스"...0건
주택연금 월지급금, 내달 신규신청자부터 평균 1.5%↑0건
이달부터 은행권 '금융거래종합보고서' 조회 가능0건
미샤 수분크림, 가격 대비 보습력 우수0건
청주시, 국제댄스스포츠대회·세계3쿠션당구월드컵 개최0건
양육비 미지급 부모 신상공개…'배드파더스' 관계자 무죄0건
살 빼면 건강보험 할인?…정부 건강 인센티브제 도입한다0건
뉴욕타임스 "봉준호 감독, 오스카의 역사를 쓰고 있다"0건
"설 차례상 차림비 전통시장 23만원…대형마트선 32만원"0점
손발 차가워지는 수족냉증, "저림·경련 땐 진단 필요"0점
성인 10명 중 6명 "설명절 스트레스"...0점
주택연금 월지급금, 내달 신규신청자부터 평균 1.5%↑0점
이달부터 은행권 '금융거래종합보고서' 조회 가능0점
미샤 수분크림, 가격 대비 보습력 우수0점
청주시, 국제댄스스포츠대회·세계3쿠션당구월드컵 개최0점
양육비 미지급 부모 신상공개…'배드파더스' 관계자 무죄0점
살 빼면 건강보험 할인?…정부 건강 인센티브제 도입한다0점
뉴욕타임스 "봉준호 감독, 오스카의 역사를 쓰고 있다"0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