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교차로인터넷신문 Anews.zonecj.com

  • [충주] 조길형 충주시장, 여름철 재난 대비 ‘안전 행보’
    - 수해복구현장, 물놀이 관리지역, 경로당 등 방문 애로사항 청취 -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박일호기자
  • 19.07.17 16:33:43
  • 추천 : 0
추천

 


조길형 충주시장이 17일 시민 생활현장과 재해복구사업장을 직접 점검하고 시민 안전을 챙기는 등 여름철 재난대비를 위한 안전 행보를 이어갔다.


조 시장은 무더위쉼터로 지정 운영 중인 칠금동 중앙경로당을 방문해 폭염 시 행동요령, 쉼터 안내표지판 등 무더위쉼터 운영상황을 꼼꼼하게 체크하며 노인들의 불편사항을 수렴했다.


이어서 폭염 속 소외계층의 생활실태를 살피고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봉방동 소재 숭덕재활원을 방문하여 에어컨, 선풍기 등 냉방시설의 정상작동 여부를 확인하고 입소자들과 대화를 나누며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또한 물놀이 관리지역인 산척면에 위치한 삼탄유원지를 찾아 인명구조함 관리실태, 안전표지판 설치 여부 등을 점검하고 물놀이 안전관리요원들을 격려했다.


아울러, 지난해 집중호우로 파손된 엄정면의 ‘도룡교’수해복구사업장을 방문해 현장 근로자를 격려하고 휴게실, 그늘막 등 휴식 공간 확보여부와 얼음조끼, 얼음물, 정맥주사 비치 여부 등 근로여건도 확인했다.


생활현장과 사업장을 둘러본 조 시장은 “폭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 가장 더운 오후시간에는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물을 자주 마시면서 충분한 휴식을 취해 줄 것”을 당부하며 “앞으로도 충주시 부서 간 협업을 통해 시민들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총력을 기울일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는 폭염 속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471개소의 ‘무더위쉼터’ 운영, 시내 도심 85개소에 ‘횡단보도 그늘막’설치 등 다양한 사업을 전개해 시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노인돌보미, 방문건강관리사, 자율방재단 등을 중심으로 773명의 재난도우미를 구성해 취약계층의 안전을 챙기며 9월 말까지 온열질환자 감시체계를 운영하는 등 여름철 재난으로 인한 인명 및 재산피해가 없도록 폭염 관련 대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