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교차로인터넷신문 Anews.zonecj.com

  • [충주]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충주 방문 간담회
    - 조길형 충주시장, 동충주역 신설 등 5건에 대해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 건의 -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양현모기자
  • 19.04.30 16:41:45
  • 추천 : 0
추천

 


청와대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한 ‘현장의견 수렴을 위한 충주 방문 간담회’가 30일 충주시청에서 열렸다.


이날 오후 충주시청 국원성회의실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조길형 충주시장은 △충북선 철도 고속화에 따른 동충주역 신설 △국립충주박물관 예산 반영 △수안보온천 유휴시설(폐스키장) 관광자원화 △기업도시 활성화 및 지원정책 마련 △「댐건설 및 주변지역지원 등에 관한 법률 시행령」개정 등 5건에 대하여 당위성을 설명하고 정부의 적극적인 협조 및 지원을 건의했다.


특히 충북선 철도 고속화 사업에 대해서는 “현 충북선 고속화 개량사업 노선은 지난 2015년 용역 노선으로 목행, 동량, 삼탄역이 없어지고 시내구간을 통과하여 제천으로 이어지는데 이 노선은 예타 통과를 위해 경제성 위주로 검토되어 국가균형발전이라는 예타면제 취지에는 맞지 않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 동안 경부축에 밀려 낙후된 충북 북부권의 신성장지역으로 떠오르는 충주에 수소를 기반으로 하는 신산업을 유치중에 있으며, 지역의 노력만으로 국가 핵심산업을 성장시키기에는 한계가 있다”며 “물류수송 인프라를 통한 지역성장산업의 완성을 위해서 동충주역 신설은 반드시 추진되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간담회에는 김우영 청와대 자치발전비서관, 이범석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지역혁신국장 등 15여 명이 참석해 정부의 주요 국정과제 설명과 국가균형발전 방안에 대하여 논의가 이뤄졌다.


조길형 시장은 △수소산업 육성을 통한 정부 신에너지 정책 동참 및 견인 △바이오산업 육성 및 건강힐링 관광도시 조성 △중부내륙선 철도 건설에 따른 충주역 주변 개발 △충청내륙고속화 도로~충주역간 연결 도로 개설 등 지역발전 핵심전략사업의 추진 배경과 충주시의 성장 잠재력을 설명하고 정부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