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의학   교육   법률   경제   일반   뷰티   문화   육아   스포츠   아이별   요가   택견   인테리어   요리   커피 

  • [육아] 아이의 색채감각 어떻게 길러줄까?
    아가방갤러리 유영서대표와 함께하는 ‘육아매거진’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양현모기자
  • 18.11.07 09:39:38
  • 공감 : 0 / 비공감 : 0
공감 비공감

 

교차로칼럼을 통해 저희 충주 아가방갤러리에서는 매주 목요일 각종 육아상식을 전해드리게 되었습니다. 충주·음성의 산모 및 맘들을 위해 폭 넓은 육아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니 매주 많은 구독 바랍니다.

 

제 211화 아이의 색채감각 어떻게 길러줄까?

 

아이가 어릴 때부터 색채감각을 길러주면 창의력과 상상력을 키우는 데 도움이 된다는 사실은 익히 알려져 있다. 집에서 아이의 색채감각을 길러주는 방법은 무엇일까?

 

색채감각의 사전적 정의는 색을 물리적인 빛의 자극에 의해 색상, 명도, 채도 등 3속성을 지닌 질적인 것, 즉 색채로 느끼는 감정을 말한다. 전문가들은 아이가 어릴 때부터 색채감각을 길러주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한다.

 

시각은 아기가 세상에 태어나 눈을 뜨는 순간부터 천천히 발달해 만 2세 즈음 완성된다. 아이가 색상을 선명하게 보게 되면 주변에서 스쳐 지나가는 색채를 자연스럽게 인식한다.

 

가령 바다에 갔을 때 누가 가르쳐주기 전에 바다에 파란색이 많다거나 산에 갔을 때 초록색이 많다는 걸 스스로 인식하는 것이다. 다시 말해 아이 뇌의 무의식 속에 물체의 이미지와 색깔이 남게 되며 상징화가 된다.

 

시각이 발달하는 시기에 적절한 자극을 주면 색채감각이 길러지고 이는 자연스럽게 창의력, 상상력과도 연결된다. 다양한 색 조합을 보며 직접 물감을 섞어 새로운 컬러를 만들어내거나 자신이 느끼는 감정을 그림으로 표현하는 등 여러가지 경험을 통해 성취감도 느낄 수 있다.

 

이처럼 어릴 때부터 다양한 시각 자극을 받은 아이는 훨씬 더 풍부하고 즐거운 삶을 영위할 가능성이 높다.

 

 

-> 색채감각 교육, 어떻게 시작할까?
색채감각 교육의 핵심은 아이가 스스로 감각을 익히게끔 부모가 옆에서 돕는 것이다. 먼저 인체에 무해한 크레파스, 색연필 등 안전한 미술 도구를 챙겨 주자. 아이가 자유롭게 색깔을 선택해 그림으로 표현하며 자연스럽게 색채감각이 길러진다.

 

요리 또한 훌륭한 색채감각 놀이다. 하얀 밀가루로 빵을 만들었을 때 반죽이 노릇노릇해지고 부풀어 오르거나 빨간 딸기를 갈아 주스를 만들었더니 농도가 옅어져 분홍색이 되고 딸기의 형태가 없어지는 등 직접 눈으로 색깔과 형태를 보고 맛을 느끼는 경험은 그 자체로 아이의 색채감각을 기르는 데 도움을 준다.

 

그림책과 동화책을 많이 보여주는 것도 좋은 방법. 동화책 속 백설공주의 까만 머리카락과 하얀 얼굴, 빨간 사과를 볼 때 아이는 단순히 그 색깔을 보는 게 아니라 상상력을 동원해 이미지와 연결시킨다. 또한 이야기를 이해하며 사고가 확장되어 두뇌도 함께 발달한다.

 

마지막으로, 평소에 자연을 많이 접하게 해주자. 자연물은 가장 풍부한 색채를 지녔다. 집에서 멀지 않은 곳에 있는 공원이나 산을 찾아 사계절의 변화를 직접 체험해보며 아이와 이야기를 나누자.

 

그리고 파스텔, 컬러 모래 등으로 미술놀이를 하거나 소라 껍데기, 나뭇잎 등 자연물을 관찰하고 비슷한 색상을 찾아보는 놀이 활동도 도움이 된다.

 

전시회에 가서 다양한 미술 작품을 감상하는 것도 좋다. 만화영화를 관람하는 것도 추천할 만 한데 전문가들이 오랫동안 연구한 스토리와 영상 색채를 눈으로 보면 새로운 자극을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 색채감각 키우는 연령대별 놀이법 제안

 

 

1. 생후 1~2개월
명암과 형태를 인지하며 초점이 발달하는 시기. 색깔 대비가 확실한 흑백 모빌을 달아주면 시각 발달에 도움이 된다.

 

 

2. 생후 3~4개월
색채에 대한 지각이 발달해 빨간색, 노란색, 파란색을 구별한다. 이때부터는 원색의 컬러 모빌, 초점 그림책 등을 보여주는 게 좋다.

 

 

3. 생후 5~7개월
사물의 원근감과 입체감을 인지하고, 미묘한 색깔 차이를 구분할 수 있다. 이 시기는 다양한 색채의 그림책이나 동화책을 보여주자.

 

 

4. 생후 8~12개월
자연의 색을 인지하므로 바깥에 나가 자연물을 직접 눈으로 보고 경험하는 게 도움이 된다.

 

 

5. 생후 13~36개월
눈동자 움직임의 발달이 완성되는 시기로 입체감 있는 팝업북이나 장난감, 그림책 등으로 다양한 색채를 경험하게끔 도와주자. 자아가 생기는 시기이므로 아이가 입을 옷을 직접 고르게 하는 것도 방법. 아이 스스로 선택하도록 부모는 옆에서 격려하되 아이의 결정에 핀잔을 주지 않아야 한다.

 

 

6. 만 3세 이후 시각
발달이 성인 수준으로 완성되므로 일상에서 다양한 색채를 접하도록 도와주는 게 좋다. 호기심이 폭발하는 시기이니 전시회를 찾아 이전에 보지 못했던 색채를 경험하게 하거나 색채에 대한 흥미를 꾸준히 갖도록 다양한 미술 놀이를 즐기게 한다.

 

또한 ‘파랑은 남자 색, 분홍은 여자 색’으로 구분하기 시작했다면 색상에는 남녀가 정해져 있지 않다고 알려줘 색깔에 대한 편견을 갖지 않도록 지도한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아이가 갑자기 젖을 거부해요94회
소중한 것을 잃은 남자의 분노, “맨 온 파이어(Man On Fire)”72회
가족 생애 주기별로 살펴보는 거주형태! 왜 자녀의 성장에 따라 거주지가 달라질까요? 65회
공부 잘하는 뇌는 어떻게 만들어지나[2]62회
마블의 히어로? 불청객? ‘베놈’57회
<틀을 깨다, 멤피스 그룹의 의자들>56회
서울의 청년들이 주거빈곤 세대? 청년 대상 주택토지 정책은?50회
부모가 알아야 할 ‘사과’의 기술43회
9월 모평 영역별 출제 특징과 대비법 [ II ]39회
신생아 배꼽, 어떻게 관리할까?35회
신사업 아이디어 <프리미엄 자전거 보관소 카페>0건
지능에 관한 오해와 진실 [1]0건
우리가 잘 몰랐던 ‘노인보호구역 실버존(Silver Zone)’ 0건
독성 간손상0건
이야기 고사성어 185화 '미생지신'0건
아이의 색채감각 어떻게 길러줄까?0건
실기 없이도 미대 갈 수 있는 “비실기 14개교” [ I ]0건
기대가 큰 만큼 실망도 컸다. “물괴”0건
사람을 살리는 심폐소생술, 여러분도 ‘4분의 기적’을 만들 수 있습니다! 0건
아름다운 사랑이야기 한 편, ‘너의 결혼식’0건
갑상선기능항진증1점
<틀을 깨다, 멤피스 그룹의 의자들>1점
소중한 것을 잃은 남자의 분노, “맨 온 파이어(Man On Fire)”1점
신사업 아이디어 <프리미엄 자전거 보관소 카페>0점
지능에 관한 오해와 진실 [1]0점
우리가 잘 몰랐던 ‘노인보호구역 실버존(Silver Zone)’ 0점
독성 간손상0점
이야기 고사성어 185화 '미생지신'0점
아이의 색채감각 어떻게 길러줄까?0점
실기 없이도 미대 갈 수 있는 “비실기 14개교” [ I ]0점